北, 태풍 ‘나리’ 북상에 해상경보

북한 조선중앙방송은 16일 태풍 ’나리’가 북상함에 따라 해상경보를 발령했다.

중앙방송은 16일 밤과 17일 태풍의 영향을 받겠다며 “오늘 밤 동해 북부해상과 서해 중부 해상에 북동풍이 8~12m로 비교적 강하게 불고 물결은 1.5~2m, 서해 북부해상은 북동풍이 7~10m로 불고 물결은 1.5m”라고 예보했다.

방송은 17일에도 동해 북부해상에서 북동풍이 8~12m로 불고 물결은 1.5~2m, 동해 중부해상에서는 북동풍이 10~13m로 비교적 강하게 불고 물결은 2~3m로 일 것이라며 “오늘 밤은 동.서해 중부 이남해상에서, 내일은 동해 중부해상에서 모든 배들이 철저한 안전대책을 세워야겠다”고 당부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