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케냐ㆍ우간다와 경제기술협조 양해각서

북한이 케냐, 우간다와 경제기술협조에 관한 양해각서를 각각 체결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이 27일 보도했다.

최근 케냐의 수도 나이로비에서 열린 조인식에는 북한측에서는 림경만 무역상을 단장으로 하는 경제 대표단이, 케냐측에서는 피토 안양 리옹고 계획 및 국가 발전장관 등이 참석했다.

우간다에서는 림 무역상과 다우디 미게르코 관광ㆍ무역 및 공업장관이 양해각서에 각각 서명했다.

림 무역상이 이끄는 북한 경제 대표단은 지난 6일 평양을 출발해 우간다, 케냐, 기니, 말리 등 아프리카 국가를 잇따라 순방한 뒤 예멘을 방문해 ‘무역 및 경제 협조에 관한 협정’과 ‘투자 장려 및 보호에 관한 협정’을 동시에 체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