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최고인민회의서 내각상 대거 교체

북한이 1일 개최한 최고인민회의에서 박봉주 전 당 경공업부장을 새 내각 총리로 임명한 데 이어 내각상(장관급)들도 대거 교체한 것으로 확인됐다.


2일 라디오 방송인 조선중앙방송과 평양방송에 따르면 최고인민회의에서는 대의원들인 리무영, 리철만, 강영수, 배학이 각각 내각 부총리 겸 화학공업상, 내각 부총리 겸 농업상, 도시경영상, 원유공업상에 임명됐다.


또한 수산상, 국가자원개발상, 국토환경보호상, 보건상, 김일성종합대학 총장 겸 교육위원회 고등교육상에 리혁, 리춘삼, 김경준, 강하국, 태형철을 각각 임명됐다.


반면 리승호 내각 부총리, 김희영 원유공업상, 황민 농업상, 리성옥 화학공업상, 렴철수 국가자원개발상, 황학원 도시경영상, 김창용 국토환경보호상, 최창식 보건상, 성자립 김일성종합대학 총장 겸 교육위원회 고등교육상 등은 현직에서 해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