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지난해 통일에 유리한 환경 마련”

북한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는 6일 지난해 남북관계 진전을 높이 평가하면서 통일에 유리한 환경이 마련됐다고 주장했다.

사이트는 이날 논설을 통해 “돌이켜보면 북남 간에는 여러 분야에 걸쳐 대화와 접촉, 교류가 그 어느 때보다 활발히 진행됐다”며 “지난해는 6.15 공동선언의 기치 아래 통일의 그 날을 앞당겨오기 위한 보다 유리한 환경과 조건, 힘있는 수단들이 마련된 의의 있는 한 해였다”고 말했다.

또 “민족자주, 반전평화, 통일애국의 3대공조로 조국통일을 위한 운동에 커다란 자욱을 남겼다”며 화상상봉 시작, 두 차례의 통일대축전, 6.15 공동선언 실천 민족공동위원회 결성 등을 소개했다.

사이트는 이어 “항시적인 긴장이 떠돌고 있는 조선반도에서 전쟁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는 것보다 더 중대한 일은 없다”면서 신년 공동사설에서 제시된 자주통일, 반전평화, 민족대단합의 ’3대 애국운동’을 강조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