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즉각대응 어려운 모호한 추가도발 가능성”

북한 총참모부가 20일 48시간 내에 대북 심리전방송을 중지하지 않으면 군사적 행동을 할 것이라고 위협한 가운데 한민구 국방장관이 북한이 추가로 도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21일 한 장관은 자신이 주관한 전국 작전지휘관 회의에서 “북한이 오는 22일 오후 5시 이후 어떤 방식으로든 추가 도발을 할 가능성이 있다”며 “굳은 결기를 갖고 북한의 추가도발 상황을 잘 극복해야 한다”고 당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한 장관은 “북한은 포격 도발 외에도 목함지뢰 등 바로 대응이 어렵도록 모호한 방식으로 도발한다”며 “북한이 성동격서식으로 도발을 할 가능성이 있으니 작전사령관들이 예의주시하라”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우리 군 당국은 북한에 전화통지문을 보내 경거망동 할 시에는 강력하게 응징하겠다고 밝히며 이에 따른 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다고 엄중 경고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