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주민들, 해수욕장에서 피서

조선중앙TV는 지난 7월 27일 개관된 마전호텔 주변에 있는 해수욕장에서 주민들이 피서를 즐기고 있다고 지난 4일 보도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