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주민들에 “김정일 정치 충직하게 받들라”

북한 노동신문은 19일 “당과 혁명 앞에는 끝없이 밝은 전도가 펼쳐지고 있다”고 낙관하면서 전체 주민들에게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선군(先軍)정치를 충직하게 받들어 나갈 것을 촉구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김 위원장의 노동당 업무 시작 43돌을 맞아 ’일심단결의 위력으로 조국번영의 전성기를 열어 나가자’는 장문의 사설을 게재, “김정일 동지는 독창적인 선군정치로 우리 조국과 민족, 사회주의 위업을 굳건히 수호해나가시는 불세출의 영장”이라며 “오늘의 투쟁에서 승리의 결정적 담보는 첫째도 둘째도 셋째도 장군님(김 위원장)의 정치를 충직하게 받들어 나가는 데 있다”고 강조했다.

신문은 선군정치에 대해 “우리 시대 사회주의 위업 수행의 필승의 보검”, “조국을 빛내이고 민족의 존엄과 영광을 세계에 떨치게 한 백승의 기치”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또 “모든 당원과 인민군 장병, 인민들은 장군님께 운명도 미래도 다 맡기고 어떤 역경 속에서도 장군님을 따라 혁명의 천만리를 억세게 걸어나가야 한다”며 ’선군혁명 동지’가 될 것을 요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