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정세 긴장될수록 우리민족끼리”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1일 “온 겨레는 정세가 긴장해지면 질수록, 미제와 남조선 친미보수 세력의 반통일 책동이 악랄해지면 질수록 ’우리민족끼리’의 기치를 더욱 높이 들고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개인필명 논설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6.15공동선언의 기본 핵인 ’우리민족끼리’의 이념대로 북과 남이 힘을 합쳐 조국통일을 이룩하려는 것은 우리 겨례의 일치된 신념이자 의지”라고 말했다.

신문은 “우리민족끼리의 기치는 외세를 물리치고 조국통일을 이룩하기 위해 투쟁하는 우리 민족을 적극 고무해주고 있다”며 “자주통일, 반전평화, 민족대단합의 3대 애국운동을 힘차게 벌여 6.15남북공동선언을 철저히 옹호.고수하자”고 촉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