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전역에서 모내기 제때에 끝났다”

북한 전역에서 모내기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조선중앙방송이 19일 전했다.

중앙방송은 “모내기를 제철에 끝내기 위한 농업근로자의 투쟁이 군인, 노동자, 사무원, 청년학생, 가두인민반원의 지원 속에 힘있게 벌어졌다”면서 각지 농촌에서 모내기가 제철에 끝났다고 밝혔다.

방송은 또 올해 모내기에서 청산(평남 강서).원화(평남 평원).미곡(황북 사리원)협동농장이 모범을 보였다며 함경북도에서는 이미 모내기를 끝내고 옥수수 및 감자밭 김매기가 한창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은 이달 중순까지를 ’모내기 전투 총동원기간’으로 정하고 전역의 협동농장에 필요한 노동력과 물자를 우선적으로 지원할 것을 독려해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