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장성택 업무복귀 안해”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매제인 장성택 노동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이 여전히 업무정지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 대북소식통은 28일 “일부 외신에서 장성택이 복귀했다는 보도가 있었지만 이는 사실과 다르다”며 “장성택은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직함을 유지한 채 여전히 업무정지 처벌을 받고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이 소식통은 “지난해 장성택의 업무정지 이후 당과 군부, 내각의 고위직에 있던 장성택의 측근들이 상당수 제거됐다”며 “최근에는 중간급 간부 중 장성택과 친분이 있었던 사람들마저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장성택의 복귀 여부는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달려 있지만 복귀하더라도 이미 그의 측근들이 모두 제거돼 과거와 같은 권한을 발휘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내다봤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