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일반주민들도 뉴욕필 평양공연에 관심

“미국 유수의 교향악단에 의한 첫 평양공연은 국내 전문가들과 애호가들, 광범위한 인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26일 미국의 뉴욕필하모닉 교향악단의 평양 공연을 앞두고 재일본 조선인 총연합회 기관지인 조선신보는 뉴욕필이 전날 평양에 도착한 소식과 북한내 분위기를 이같이 전했다.

조선신보는 “뉴욕교향악단의 평양 방문은 조(북).미 두 나라 정부의 관심속에서 실현됐다”며 “6자회담에서 일련의 합의가 이뤄지고 조미 쌍방은 조선반도 핵문제의 근원인 양국간의 적대관계를 해소하는 실천적 조치를 취해나갈 단계에 들어서고 있다”고 뉴욕필 평양공연의 성사 배경을 설명했다.

신문은 뉴욕필의 공연이 “조선 국내와 전세계에” 생중계되는 사실을 전하고 “조선 국내에서는 이번 공연을 앞두고 신문, 텔레비전을 비롯한 언론매체들이 뉴욕교향악단을 비롯한 각국의 교향악단을 소개하고 교향악의 세계적 추세를 해설하는 특집물을 내보냈다”며 뉴욕필을 맞는 북한 분위기를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