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이명박 독도방문’ 서푼짜리 정치광대극”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가 운영하는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를 비롯해 조선중앙통신 등 각 매체들은 14일 일제히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 방문 관련 비난 기사를 게재하고 이에 대한 일본의 대응도 싸잡아 비난했다.


우리민족끼리는 이 대통령의 독도방문에 대해 “친일매국노의 정체를 가리고 위기를 모면하기 위한 서푼짜리 정치광대극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일본의 반응에 대해 “일본수상과 외상 등이 줄줄이 나서서 유감이니, 의연하게 대응할 것이라느니 하고 호통을 쳤는가 하면 남조선 외교통상부 장관에게 항의하는 추태까지 부렸다”면서 “일본반동들이 조선민족의 영토를 두고 횡포한 짓을 저지르고 있는 것은 남조선 당국의 일본에 대한 저자세 외교가 가져온 결과”라고 비난했다.


노동신문도 이날 ‘이명박 역적패당과 일본반동들의 범죄적인 군사적 결탁책동을 만천하에 고발한다’는 제하의 조국통일민주주의전선 중앙위원회 백서에서 “남조선 인민들은 너무도 속이 빤드름하게(빤히) 들여다보이는 (이명박) 역도의 독도행각놀음에 침을 뱉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미국의 전략적 요구에 따라 다그쳐지고 있는 괴뢰들과 일본 반동들의 군사적 결탁책동은 조선반도에 새 전쟁의 위험을 몰아오고 동북아시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전을 엄중히 위협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