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을지연습, 남북관계에 어두운 그늘”

북한 온라인 매체 ‘우리민족끼리’는 22일 한미 합동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이 종료한 사실을 지적하고 이번 을지연습이 “조선반도의 군사적 대결과 핵전쟁 위험을 더욱 증대시키고 북남관계 발전에 한층 어두운 그늘을 던지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 매체는 을지연습을 “북침 전쟁연습”으로 규정하고 “이번 훈련을 통해 우리 공화국(북한)에 대한 핵 선제타격 음모를 실현해보려는 미국과 남조선(남한) 군부 호전광들의 책동이 전쟁도발 직전에 들어섰다는 것이 다시 한번 명백히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매체는 또 남한과 미국이 말하는 “‘평화’와 ‘안정’, ‘관계개선’이란 내외 여론을 오도하기 위한 파렴치한 궤변에 불과한 것”이라고 비난하고 이명박 정부를 향해 “반드시 값비싼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