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유엔사 해체가 유엔개혁의 우선과제”

유엔의 역할강화방안에 대한 회의에 참석한 북한 대표가 유엔군사령부의 해체를 유엔개혁의 우선과제라고 주장했다.

14일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대표는 ’유엔헌장 및 기구역할 강화에 관한 특별위원회’ 회의에서 “남조선에 있는 유엔군사령부를 없애버리는 것이야말로 유엔개혁의 첫째가는 대상으로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국이 유엔의 이름을 악용하여 비법적으로 조작해낸 유엔군사령부는 조선문제 해결에 장애를 조성하고 있을 뿐 아니라 유엔의 신뢰성을 훼손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북한 대표는 이어 “미국이 유엔군사령부의 존속을 고집하는 것은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 지역에서 저들의 군사적 주도권을 유지하기 위해 유엔의 이름을 도용하려는데 그 목적이 있다”며 “불순한 정치군사적 목적 실현에 유엔의 이름이 도용된 흔적을 깨끗이 청산할 것을 요구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