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우리민족끼리’ 정신 강조

북한이 6ㆍ15 민족통일대축전의 정부 및 민간 대표단 규모를 축소해 달라고 요구한 가운데 평양방송은 1일 우리민족끼리 정신을 적극 강조하고 나섰다.

평양방송은 이날 “우리민족끼리는 민족자주ㆍ반전평화ㆍ통일애국의 3대공조를 성과적으로 실현할 수 있도록 담보해 주는 위력적인 무기”라며 “우리민족끼리야말로 민족운명 개척에서 백승(百勝)의 무기”라고 말했다.

방송은 “자기 집안일은 어디까지나 집안끼리 풀어나가야지 남이 끼어들면 쉽게 풀릴 수 있는 문제도 오히려 복잡해지고 어렵게 될 수 있다”면서 “더욱이 미국은 통일 위업의 주된 방해자이고 기본투쟁 대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미국의 간섭을 철저히 배격하고 우리 민족 자체의 단합된 힘으로써만 자주적 평화통일 위업을 달성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