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외무성 “인권 수호위해 자위적 억제력 강화”

북한 외무성은 21일 유엔총회에서 ’북한인권결의안’이 통과된 것과 관련, “인권을 지키려면 국권이 있어야 하고 국권을 지키려면 강력한 억제력이 있어야 한다”며 자위적 억제력의 강화 입장을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외무성 대변인은 이날 발표한 담화에서 “우리 인민은 더없이 귀중한 사회주의제도를 지키기 위해 선군의 기치를 더욱 높이 추켜들고 나갈 것”이라며 “그 어떤 환경과 조건에서도 이미 마련해놓은 자위적 억제력을 천 백배로 다져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