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억류 미국인 추가면담 허용

북한이 억류중인 미국인에 대해 추가적인 면담을 허용했다고 미국 국무부가 16일 밝혔다.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담당 차관보는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에서 미국의 이익보호국 역할을 하는 스웨덴이 억류된 미국인과 “지난 24시간 이내에 추가적인 접촉을 했다”고 전했다.


크롤리 차관보는 하지만 해당 미국인의 신원이나 체포 경위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다.


앞서 북한은 북.중 국경지역을 통해 불법입국한 미국인 1명을 억류했다고 1월말 발표한 뒤 2개월 가까이만인 지난 14일 북한주재 스웨덴 대사관측을 통해 해당 미국인과의 영사적 접근을 처음 허용했다.


국무부 관계자는 “(미 당국이) 가족들과도 접촉을 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크롤리 차관보는 6자회담 재개 문제에 대한 질문에 “수많이 밝혔던 것처럼우리는 6자회담 재개를 기대하고 있으며, 북한이 약속을 하고 비핵화를 향한 구체적인 조치를 취함으로써 그 약속을 지켜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