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선군정치는 민족운명 개척의 무기”

북한의 평양방송은 20일 선군정치는 민족의 운명을 개척해 나갈 무기라고 보도했다.

평양방송은 이날 ’선군정치는 온 민족이 옹호하고 받들어야 할 정치’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온 민족이 선군정치를 옹호하고 받들어 나갈 때 조선반도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은 확고히 담보될 것”이라고 말했다.

방송은 “우리의 군사중시 정책은 미제의 새 전쟁도발 기도를 저지시키는 위력한 무기로 됐다”면서 “우리 나라에서 수시로 전쟁도발 위험이 조성됐을 때마다 민족이 핵전쟁 재난을 면할 수 있게 된 것은 선군정치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저들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못하는 짓이 없는 미제의 파렴치한 침략책동에 선군정치로 맞서지 않았다면 나라의 평화와 민족의 생존권은 지켜질 수 없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