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비핵화는 잠꼬대 같은 소리…핵개발 지속할 것”

이란 핵 협상이 타결됨으로써 북핵 문제에 대한 국제 사회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지만 정작 북한은 핵 개발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북한 대남 선전용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는 16일 “누구의 핵 포기니 비핵화니 하는 잠꼬대 같은 소리를 계속 줴쳐대는가”라는 글에서 “미국이 우리를 핵으로 위협하면서 조선반도에서 핵전쟁을 일으키기 위해 집요하게 책동했다”며 “이는 우리 공화국으로 하여금 부득불 자위적인 핵 억제력을 보유하지 않으면 안 되게 하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북 비핵화 타령을 계속 불어대는 것이야말로 천하에 둘도 없는 친미사대 매국적 추태가 아닐 수 없다”면서 “한반도, 전 세계의 비핵화가 실현되고 핵전쟁 위험이 종국적으로 종식되기 전까지 북한의 핵개발을 지속할 것”이라고 강변했다.

그러면서 우리민족끼리는 핵으로 위협하는 세력은 용납하지 않고 확실히 보복할 것이라며 “미국뿐 아니라 그에 붙어 기생하던 괴뢰패당들 역시 참혹한 파멸을 면치 못하게 될 것”이라고 위협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