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변중석 여사 별세 애도

북측에서 고 정주영 명예회장 부인 변중석 여사의 별세에 조의를 표했다.

19일 현대에 따르면 북측은 18일 현대아산에 전화통지문을 보내 변중석 여사의 타계를 애도했다.

조전은 고인의 유가족에게 애도의 뜻을 전하는 내용으로 정몽구 현대기아자동차그룹 회장과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앞으로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와 명승지종합개발지도국에서 각각 보내왔다.

현정은 회장에게 보내온 조전에서 아태평화위는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의 뜻을 표시하면서 민족의 화해와 단합, 통일애국사업에 적극 나서리라는 기대를 표명한다”고 밝혔고 명승지종합개발지도국도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의 뜻을 표한다”는 내용을 보내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