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박성철 장례식 치러

북한은 30일 박성철 노동당 정치국 위원 겸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명예부위원장의 장례식을 치렀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북한의 국장으로 치러진 장례식에는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김영일 총리, 김영춘 국방위원회 부위원장, 김일철 인민무력부장, 최태복 당 중앙위원회 비서 등 ’국가장의위원회’ 위원들과 유가족 등이 참석했고,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 부위원장이 ’애도사’를 했다.

통신은 ’혁명 1세대’인 박성철의 시신이 추도곡과 조총이 울리는 가운데 묘지에 안치됐다고 전했으나 묘지가 어디인지는 밝히지 않았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