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민심이 남측 정권에 등 돌렸다”

북한이 3일 한국의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 “인심이 이명박 정권에 등을 돌렸다고 받아들이고 있다”고 평가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북한 외무성의 로정수(魯正秀) 연구원이 이날 평양에서 교도통신과 인터뷰를 하면서 이같이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로정수 연구원은 과장급으로 외무성 일본 담당이다.


그는 또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일본 총리가 사임 의사를 표명한 데 대해 “(주일미군 후텐마 기지 이전 문제에서) 정권 공약을 버린 결과로 자업자득이다. 실망했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덧붙였다.


한편 통신은 평양 중심가에 이 대통령을 비난하는 표어가 눈에 띄지 않았고, 기업 활동이나 상점 영업에도 별도로 제약이 가해지지 않는 등 평양 시민들이 천안함 사건 이후에도 외견상 예전과 다름 없이 생활하고 있다고 최근 북한 분위기를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