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민간인 1명 한강 하구서 발견

24일 오전 11시55분께 강화도 해병 2사단 관할 한강하구에서 북한 민간인 1명이 발견돼 조사 중이라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참에 따르면 강화도 해병 2사단 관할 한강하구 지역에서 경계임무를 수행하던 해병대 2사단 소속 초병 2명이 북한 민간인 1명을 발견하고 체포했다.

북한 민간인은 해병부대로 이송돼 기무사, 정보사, 국정원 요원 등으로 구성된 중앙합동신문조의 조사를 받고 있다.

합신 결과 민간인은 일단 헤엄쳐 남측지역으로 넘어온 것으로 보여 대공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