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문명언 조직지도부 부부장 사망

북한 노동당 문명언 조직지도부 부부장이 사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9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일 동지께서는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문명언의 서거에 깊은 애도의 뜻을 표시해 18일 고인의 영전에 화환을 보냈다”고 전했다.

문명언 부부장은 김일성종합대학교 당 책임비서를 역임했으며 작년에는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평안북도 신의주시 시찰과 락원기계연합기업소 현지지도 등에 동행하기도 했다.

조직지도부는 북한 사회 전반에 대한 노동당의 통제를 실현하는 역할을 맡고 있으며 김 위원장이 조직비서와 조직부장을 겸임하고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