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동해안에서 단거리 미사일 3발 발사

북한이 18일 동해안 일대에서 단거리 미사일로 보이는 유도탄 3발을 동해 북동쪽으로 발사했다.


국방부는 “북한이 오늘 오전 2회, 오후 1회 등 3차례에 걸쳐 동해안 일대에서 북동쪽으로 유도탄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발사체가 무수단과 같은 중·장거리 미사일은 아닌 단거리 발사체인 것으로 일단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 당국은 발사체의 성격을 면밀히 분석 중이다. 이와 관련, 북한이 발사한 단거리 발사체는 KN-O2 미사일(사정 약 120㎞) 개량형이나 신형 지대함 단거리 미사일인 것으로 일단 추정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발사체는 동해로 떨어졌다”며 “훈련 또는 개량을 위한 시험발사적인 성격이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고 말했다.


정부와 군 당국은 북한의 추가 도발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국방부는 발사가 도발로 이어질 것에 대비해 강화된 대북감시태세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