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

북한이 10일 오전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이들 탄도미사일은 스커드 계열 미사일인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약 500km를 비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오늘 오전 5시 20분께 황해북도에서 강원도 원산 동북방 북한 지역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올해 들어 처음이다. 북한은 지난 3일에는 신형 300mm 방사포 6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한 바 있다.

북한이 300mm 방사포에 이어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와 우리 정부의 독자적 대북 제재, 한미 연합훈련인 키리졸브·독수리 연습 등 전방위적인 대북 압박에 대응한 무력시위 성격인 것으로 해석된다.

합참은 “우리 군은 관련 상황을 면밀히 추적감시하고 있으며 북한의 도발에 대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