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대포동 2호는 허구에 의한 여론오도”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총련) 기관지 조선신보 인터넷판은 21일 북한의 ’대포동 2호’ 발사 논란과 관련, “’대포동 2호’라는 것은 허구에 의한 여론오도”라고 강조했다.

조선신보는 이날 ’대포동 소동은 미국의 자작.자연극’ 제하의 평양발 기사에서 “미국과 일본의 정부관계자들은 조선(북)이 함경북도 화대군 무수단리에서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발사시험 준비를 다그치고 있다며 발사할 경우의 대응조치에 대해 벌써부터 거론하고 있다”며 그같이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