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단 1명의 에이즈 환자도 없어”

북한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은 1일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북한에서는) 단 한 명의 에이즈 환자도 발생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민주조선은 “오늘 우리 나라에서는 경애하는 김정일 장군님의 현명한 영도에 의해 전국적 범위에서 정연한 에이즈 선전 체계와 역학감시 체계, 검사 체계를 갖고 에이즈 예방통제 전략을 수립했다”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신문은 “에이즈가 20세기 흑사병, 20세기 문둥병으로 불리며 21세기에 들어와서도 의연히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고 있지만 인류가 지구상에서 이 병을 완전히 박멸하고 그 위협을 반드시 제거하게 되리라는 것은 의심할 바 없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