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농촌청년작업반장 결의모임

전국 농촌 청년작업반장의 결의모임이 14일 황해북도 곡산군 평암협동농장에서 열렸다고 북한의 조선중앙방송이 14일 전했다.

이날 모임에서는 김경호 김일성사회주의청년동맹 1비서가 보고를 한 데 이어 각 지역 작업반장 등이 결의토론을 갖고 농업혁명방침을 관철하는 데서 선봉대 역할을 할 것을 다짐했다.

모임에서는 결의문도 채택됐으나 중앙방송은 결의문 내용에 대해서는 소개하지 않았다.

이날 모임은 리경식 농업상과 최용선 황북도 농촌경리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