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내부 단속…”인민 위에 군림 말라”

북한 노동신문은 13일 “인민을 믿고 인민들 속에 들어가는 것은 보약을 먹는 것과 같고, 인민 위에 군림하며 인민과 이탈되는 것은 독약을 먹는 것과 같다는 장군님(김정일)의 가르침은 우리 당 활동의 어길 수 없는 철칙”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이날 ’사회주의의 기초는 인민’이라는 제목의 장문의 논설을 통해 “사회주의 건설에서 인민을 알고 인민의 힘에 의거하는 길 외에 그 어떤 다른 묘술이 있을 수 없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이런 주장은 체제를 안정시키고 주민들의 동요를 막기 위해 당원들이 지켜야 할 자세를 강조한 내부단속용으로 풀이된다.

신문은 “고생이란 고생은 다 겪으면서도 추호의 동요 없이 당과 운명을 끝까지 같이 해 온 인민을 남부럽지 않게 잘 살게 하고, 가장 행복하고 보람찬 생활을 안겨줘야 한다는 것이 장군님이 내세우는 철칙”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