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남북, 지금의 분위기 잘 살려야”

북한 노동신문은 22일 남북한이 지금의 화해 분위기를 잘 살려 자주적으로 통일을 이뤄야한다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이날 ’자주적 입장을 확고히 견지해야 한다’는 제목의 논설을 통해 “북과 남은 관계발전의 현 추세와 분위기를 잘 살리고 자기의 슬기와 지혜, 힘으로 복잡하고 심각한 정세와 난관을 극복하며 민족적 화해와 협력, 통일을 이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민족 공동의 이익을 최우선시하며 민족에 철저히 의거해 모든 문제를 풀어나가야 북남관계 발전과 조국통일의 밝은 전도가 있다”면서 “그 어떤 경우에도 외세의 지배와 간섭을 용납해서는 안되며 모든 것을 자기 이익의 견지에서 자체의 힘으로 풀어나가는 입장을 철저히 견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신문은 이어 “미국은 우리 민족을 둘로 갈라놓고 지배하려는 야망에 사로잡혀 북남관계 발전을 파괴하고 조국통일을 가로막기 위해 못하는 짓이 없다”며 “사대와 외세의존은 통일문제를 망치는 후과(나쁜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