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남북간 통행가능 시간대 대폭 축소

북한이 12월1일부터 시행할 남북간 육로 통행 제한.차단 조치와 관련, 통행 인원을 제한할 것이라고 예고한데 이어 통행 가능한 시간대까지 대폭 축소하겠다고 27일 통보했다.

통일부는 “북측은 현재 하루 12차례 출경(방북)하고 7차례 입경(복귀)하게 하던 경의선 출입을 각각 하루 3차례 하도록 하고 하루 각 2차례씩 출.입경을 허용하던 동해선 출입을 각각 한 주에 1차례씩 허용키로 한다고 통보해왔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