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책제철 대형 산소분리기 건설”

북한 최대의 제철소인 김책제철연합기업소(함경북도 청진시)에서 대형 산소분리기를 건설하고 있다고 평양방송이 28일 보도했다.

평양방송은 “김책제철연합기업소 대형 산소분리기 건설이 빠른 속도로 진척되고 있다”며 “대형 산소분리기실과 조작실을 비롯한 기본건물의 기초타입(기초 콘크리트 타설)공사가 완전히 끝나고 팽창기실, 압축기실 등 나머지 건물들에 대한 기초타입공사도 기본적으로 끝났다”고 전했다.

이 공사에는 김책제철은 물론 청진금속건설연합기업소, 함흥설비조립연합기업소의 일꾼과 노동자들이 참여하고 있다.

방송은 또 자재보장을 맡은 김책제철 일꾼들은 공사에 필요한 많은 양의 철강재를 낡은 구조물을 해체하는 방법으로 해결했다고 밝혔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