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일성花 40돌 기념행사

북한은 김일성화(花) 명명 40돌(4.13)을 맞아 12일 평양 인민문화궁전에서 중앙보고회를 개최했다고 조선중앙텔레비전이 보도했다.

중앙TV에 따르면 보고회에는 최태복ㆍ정하철 노동당 중앙위 비서,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 부위원장, 강능수 김일성화ㆍ김정일화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또 이날 행사에는 메가와티 수카르노 푸트리 전 인도네시아 대통령도 자리를 함께 해 눈길을 끌었다.

메가와티 전 대통령의 부친인 수카르노 전 대통령은 1965년 4월 인도네시아를 방문한 김일성 주석에게 현지 식물학자가 육종한 난초과 식물을 선물했는데 이 꽃이 바로 ’김일성화’다.

양 부위원장은 이날 보고에서 “우리는 활발한 화초 교류와 국제적인 화초전시회, 원예박람회를 통해 인류 공동의 재보인 김일성화와 김정일화를 널리 보급ㆍ선전하며 진보적 인민과 친선ㆍ단결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은 1999년부터 김 주석의 생일(4.15)에 즈음해 김일성화 축전을 개최하고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