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기남.김양건 등 조문단 6명 통보

북한은 20일 김기남 노동당 비서와 김양건 통일전선부장이 포함된 6명의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조문단 명단을 남측에 통보했다.

북측 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는 이날 김대중 평화재단 측에 김 비서와 김 부장 등 조문 사절 6명의 명단을 통보해왔다고 대북 소식통이 밝혔다.

이에 따라 김대중 평화재단 측은 이날 오전 중 통일부에 이들의 남한 방문 신청서를 정식으로 제출할 예정이라고 소식통은 전했다.

김기남 비서 외에 북한의 대남 실세인 김양건 부장이 조문단에 포함됨에 따라 우리 정부 고위 당국자와의 회동 가능성이 주목된다.

북측 조문단은 21일 오후 특별기 편으로 서해 직항로를 통해 방남한 뒤 다음날 오후 귀환할 예정이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김기남 당 비서를 단장으로한 ‘특사 조문단’이 “국방위원회 위원장 김정일 동지의 위임에 따라” 21일부터 1박2일간 서울을 방문한다고 이날 보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