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금강산 행사에 정부 관계자 참석 불허

북한이 4일 금강산에서 열린 고(故) 정몽헌 현대그룹 회장 3주기 추모식에 우리 정부 당국자들의 참석을 허가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정부 당국자는 이날 “북측이 지난달 중순 현대아산에 통일부 당국자는 추모식 행사에 참석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의사를 전해와 이번 행사에 참석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당초 현대아산이 행사에 초청, 실무자급 참석을 고려했지만 민간기업 행사이고 북측 인사들도 내려오지 않는데 굳이 갈 필요가 없다고 판단해 방북 신청도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북한의 ‘당국자 불참요청’은 우리 정부가 쌀과 비료 지원을 유보한 데 따른 보복성 조치로 보인다. 북한은 앞서도 이산가족 상봉중단 선언과 남북경제협력협의사무소에서의 북측 당국 인원 철수로 불만을 표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