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금강산관광 중단통보 보도 사실무근”

현대아산은 20일 오마이뉴스가 “북측이 현대아산에 금강산 관광 중단을 통보했다”는 일부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현대아산은 이 같은 보도 직후 배포한 해명자료에서 “북측으로부터 금강산 관광 중단과 관련해 어떠한 언급이나 통보를 받은 일이 없다”고 밝혔다.

현대아산 장환빈 상무는 “현재까지 북측으로부터 구두나 서류상 어떠한 통보도 받은 일이 없으며, 금강산 관광은 앞으로도 차질없이 진행된다”고 말했다.

김정만 전무도 “북측으로부터 금강산 관광을 중단한다는 통보를 받은 사실이 전혀 없다”고 말했다.

장 상무는 “물자지원과 이산가족 상봉 등 인도주의적 문제는 남북 경협과 본질적으로 전혀 다른 성격이기 때문에 최근 남북간 일련의 문제를 금강산 관광 등 경협과 관련시키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