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구제역 확산…DMZ 근처서 감염 소 4마리 발견

북한에서 구제역이 빠르게 퍼져 북한 강원도 비무장지대(DMZ) 근처의 소들까지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미국의소리(VOA)가 28일 보도했다.


VOA는 이날 유엔 식량농업기구(FAO)가 최근 태국 방콕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조사단의 방북 결과를 설명하면서 북한 강원도의 DMZ와 가까운 협동농장에서 구제역에 감염된 소 4마리가 발견됐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FAO는 북측의 요청에 따라 지난 13∼24일 3명으로 구성된 실사단을 북한에 보낸 바 있다.


FAO는 이어 북한에서 돼지 구제역 피해가 여전히 확산 중이라며 향후 북한에 구제역 검사와 예방 방안을 지원하고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교육도 시행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북한은 지난 1월 평양과 황해북도에서 O형 구제역이 발생했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통보했으며 조선중앙통신은 돼지 3200여 마리가 감염됐다고 보고했다. 북한에서 구제역이 발생한 것은 지난 2011년 4월 이후 처음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