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강화된 美 핵위협에 핵무기 개발”

북한이 핵무기 개발의 이유를 미국의 핵위협 때문이라면서 “미국의 핵위협은 많은 국가로 하여금 자체 핵무기를 개발하게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은 18일(현지시간) 유엔본부에서 열린 재래식 무기 규제조약 협상에서 최신 핵보유 국가로서 “매우 자랑스럽고 강력한” 위상을 갖고 있다며 미국의 대북정책을 비난했다.


외신에 따르면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의 리동일 차석대사는 “최대 핵보유 국가(미국)의 핵 선제 타격 정책이 지속되면 결국 더 많은 핵보유국이 나오게 될 것임을 우리는 쉽게 예측할 수 있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미국이 선제 타격할 수 있는 특정 국가의 이름을 거론함으로써 강화된 핵위협을 사용하고 있다”면서 “이 때문에 자체 무기를 개발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