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가짜 양담배 생산, 유럽서 유통”

북한이 외화벌이를 위해 가짜 양담배를 생산, 유럽지역에서 유통시킨 사실이 미국 당국에 의해 포착됐다고 산케이(産經)신문이 24일 보도했다.

미국 정부 당국자는 최근 일본 정부와의 한 협의에서 북한이 미국산 유명담배 2종류의 상표를 부착한 가짜 양담배를 생산했으며 이것들이 유럽지역에 유통되고 있다며 우려를 표명했다는 것이다.

이 당국자는 제조처와 매출규모 등은 조사중이라고만 밝혔으나 북한 내에서 대규모로 제조되고 있는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특히 이 당국자는 북한 당국이 외화벌이를 겨냥한 무기수출과 마약수출 등에 대해 미국을 비롯한 각국의 감시가 강화되자 가짜 담배를 제조, 밀수출하고 있다는 견해를 제기했다.

한 북한 전문가는 외교특권을 가진 북한 외교관이 가짜 담배의 밀수출을 직접 맡고 있을 수 있다며 이들이 마약밀매 등에 국제적 포위망이 좁혀지자 가짜 담배의 유통에 손을 뻗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일본 경찰당국은 “아직까지 일본 내에서 북한이 제조한 가짜 양담배가 유통되고 있다는 보고는 없다”고 말했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