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 핵우산, 민족에게 참화”

북한 민주조선은 31일 미국의 핵우산은 민족을 참화로 몰아넣을 것이라고 남한 정부에 대해 경고했다.

이 신문은 ’북침전쟁도발은 자멸의 길이다’ 제목의 논평에서 “남조선 호전광들은 미국의 핵우산이 온 민족에게 참화를 들씌운다는 것을 명심하고 외세의 전쟁책동에 가담하는 자살행위를 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조선은 “미국과 남조선 호전세력의 광란적인 북침 핵전쟁도발책동으로 조선반도 정세는 전쟁접경으로 치닫고 있다”며 “우리 군대와 인민은 미국과 남조선 호전광이 우리 공화국의 존엄높은 정치체제를 넘겨다보고 전쟁준비에 박차를 가하는데 대해 치솟는 분노로 가슴을 불태우고 있다”고 밝혔다.

이 신문은 “만일 미국과 남조선 호전광들이 북침 핵전쟁을 도발한다면 침략자들은 뼈도 추리지 못하게 될 것”이라며 “경고하건대 북침전쟁도발은 자멸의 길”이라고 지적했다.

신문은 이어 “미국은 상대가 누구인가를 이제라도 똑똑히 보고 도발적인 북침 전쟁계획들을 당장 철회해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