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 인권유린 행위 사죄해야”

북한 노동신문은 5일 “미국은 인권문제를 가지고 다른 나라들을 걸고들기 전에 수감자 학대, 해외 비밀감옥 운영, 화학무기 사용 등 세계 여러 나라에서 감행하는 인권유린 만행에 대해 사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북한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낱낱이 드러난 인권범죄자의 추악한 정체’라는 글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미국의 인권옹호라는 것은 위선적이고 파렴치한 것으로 자주권 침해의 구실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비난했다.

노동신문은 “미국이 다른 나라의 인권문제를 운운하는 것은 인권에 대한 모독행위이고 인류에 대한 우롱”이라며 “미제는 인권문제를 논할 초보적인 자격도 없는 인권유린의 왕초”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