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 남북관계 좋을 때마다 쐐기”

북한 평양방송은 28일 미국이 남북관계를 가로막고 협력사업에 간섭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방송은 이날 대담 형식을 통해 “우리 민족 내부사업에 대한 외세의 간섭과 전쟁책동이 계속되고 있다”며 “북남관계가 좋게 발전할 때마다 북남 사이에 쐐기를 박고 정세를 긴장시켜 화해와 협력사업을 못하게 하는 미국의 간섭과 전쟁책동이 집요하다”고 지적했다.

또 “우리 공화국(북한)의 선군(先軍)정치는 강력한 군사력으로 조선반도를 위협하는 외세의 책동을 짓부숴 전체 민족의 안전을 담보하고 있다”면서 선군정치와 군사력이 한반도에서 전쟁을 막고 있다는 논리를 폈다.

방송은 이어 “선군에 의해 마련된 강력한 군사적 억제력이 있는 한 조선민족은 그 누구의 눈치를 볼 필요도 없고, 당당히 자기 할 일을 하면 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