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인권공세는 정권교체가 목적”

북한 조선중앙방송은 30일 “미국이 대조선(대북) 인권공세에 열을 올리고 있는 것은 우리의 정권교체를 실현해 보려는 데 목적이 있다”고 주장했다.

중앙방송은 이날 해설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미국이 핵문제와 인권문제를 구실로 우리를 고립.압살하기 위한 적대시 정책을 강화하면 할수록 우리는 선군정치에 따라 자위적 국방력을 더욱 굳건히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방송은 “미국은 인권문제에서 선택성, 2중 기준을 일삼는 전형적인 범죄의 나라”라며 “미국의 기만적인 인권옹호 타령은 반미 자주적인 나라들에 대한 내정간섭”이라고 지적했다.

중앙방송은 “미국의 대조선 인권 공세는 절대로 통할 수 없으며 우리의 사회주의 제도는 미국의 인권바람에 흔들릴 그러한 나약한 제도가 아니다”면서 “미국의 악랄한 인권소동 앞에서 우리가 다시금 찾게 되는 교훈은 국권 수호”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