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에 “한반도 평화체제 수립 응해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0일 미국에 대해 “침략과 전쟁을 위한 대조선 적대시 정책을 철회하고 조선반도의 공고한 평화체제 수립에 응해 나와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 신문은 ’대조선 적대시 정책은 평화수호의 기본 장애’ 제목의 논설에서 “조선(한)반도의 전반적 정세가 대화와 평화.통일을 지향하고 있는 지금, 미국이 대조선 적대시 정책을 유지해야 할 그 어떤 이유도 없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신문은 이어 “미국이 대조선 적대시 정책을 계속 추구하면서 남조선 강점 미군을 북침전쟁 도발책동에 적극 내몰고 있는 것으로 하여 조선반도의 정세가 항시적으로 불안정하고 우리 민족이 한결같이 지향하는 공고한 평화체제의 수립이 지체되고 있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