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대북압박, 한반도 핵전쟁 위한 것”

북한 노동신문은 4일 미국의 대북압박정책을 한반도에서 핵전쟁을 일으키기 위한 것이라고 비난했다.

노동신문은 ’열핵전쟁 위험을 몰아오는 주범’ 제목의 논평에서 “미호전세력들이 우리나라(북)에 대해 비방 중상과 압력책동을 강화하면서 조.미적대관계를 폭발 전야로 몰아가고 있는 것은 조선반도에서 핵전쟁의 불을 지피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하면 아시아 지역으로 번지게 될 것이라면서 “우리 공화국이 자위적 억제력을 강화하는 것은 조선반도와 아시아에서 핵전쟁을 막고 평화를 보장하기 위한 정당한 조치”라고 강조했다.

노동신문은 특히 “미국은 열핵전쟁의 위험을 몰아오는 주범”이라며 “미제의 새로운 조선전쟁 도발책동을 묵인하면 우리 인민과 아시아 인민들이 참혹한 핵재난을 입을수 있다”고 주장했다.

신문은 “미 호전세력들은 그 어떤 구실로도 조선반도의 평화 파괴자, 핵전쟁의 위험을 몰아오는 장본인이라는 범죄적 정체를 가릴 수 없다”며 “미국이 핵전쟁의 검은 구름을 몰아오는 것은 그들 스스로가 화를 청하는 어리석은 행동”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