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헌법개정 반드시 저지돼야”

북한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은 9일 일본의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헌법 개정을 적극 추진하려는 데 대해 이는 “일본을 전쟁국가, 침략국가로 둔갑시키고야 말겠다는 것”이라며 반드시 저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주조선은 이날 ’전쟁국가로 줄달음 치는 일본’ 제하의 기명논평을 통해 “지난해 9월 아베 내각이 발족한 후 아베는 자기의 임기 내에 헌법을 기어코 개정하려고 벼르고 있다”며 “그들이 바라는 것은 지금껏 저들을 구속하여 오던 평화헌법을 깨고 새로운 전쟁헌법을 만들어 군국주의 해외침략의 길로 활개쳐 나가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신문은 이어 “일본은 제2차 세계대전의 전패국으로서 전쟁기간 인류의 평화와 발전에 막대한 부정적 후과(결과)를 끼친 범죄국가”라며 “일본이 아시아를 피로 물들인 자기의 과거범죄사와 영원히 결별하고 평화국가로 남아 있기를 원한다면 구태여 평화헌법을 뜯어고칠 아무런 이유도 없다”고 말했다.

또 “동북아시아에 새로운 전쟁국가의 출현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엄중한 사태이며 반드시 저지되어야 한다”며 “일본 반동들은 국제사회가 군국주의의 재생과 부활을 결코 방관시 하지 않을 것이라는 데 대해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