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역사왜곡 중·일관계 악화”

북한 노동신문은 27일 일본의 역사왜곡 기도로 중.일관계가 악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이날 일본의 정치지도자들의 야스쿠니(靖國)신사 참배 옹호와 침략역사 미화 발언을 언급한 뒤 “이러한 망발들은 노골적인 군국주의 부활책동, 역사왜곡 행위로 가뜩이나 팽팽한 중.일관계를 악화시키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일본 정계에서 침략역사를 왜곡하고 야스쿠니신사 참배를 옹호하는 것이 하나의 흐름이 되고 있다”면서 중국이 이러한 움직임에 반발, 비난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신문은 이어 “일본의 행동은 아시아 나라 인민들의 감정을 건드리는 매우 예민한 정치적 문제”라며 “중.일관계가 악화되는 책임은 전적으로 중국과 아시아 나라의 감정을 무시하는 일본의 그릇된 행동에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