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안보리 진출 과거청산이 먼저”

북한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은 29일 일본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에 진출하려면 먼저 과거청산을 통해 국제사회의 신뢰를 회복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신문은 ’국제적 신뢰회복이 없이는 꿈도 꾸지 말라’는 제목의 논평에서 “아시아와 세계의 많은 나라들은 물론 일본의 동맹국까지도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을 위한 일본의 시도를 냉대하는 것은 우연한 일이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민주조선은 “일본의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문제는 일본이 과거청산을 성근히(성실히) 해 아시아 나라의 신뢰를 회복할 때 비로소 논의해 볼 문제”라며 “일 본이 별의별 오그랑수(속임수)를 다 써도 과거청산이 없이는 언제 가도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이 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 신문은 “자기의 죄많은 과거 침략역사를 반성하고 사죄와 보상을 하지 않는 한 일본은 아시아 나라를 비롯한 광범위한 국제사회가 품고있는 대일 적개심과 경계심을 절대로 해소할 수 없고 국제적 신뢰를 얻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신문은 “일본은 이제라도 정신을 바로 차리고 제 스스로 비난과 조소를 초래하는 어리석은 짓을 그만두고 저들의 죄 많은 과거청산에 달라붙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