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메구미 유골 조속히 반환해야”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1일 일본 정부에 대해 납북 일본인인 요코다 메구미씨의 유골을 조속히 원상 그대로 북한에 반환할 것을 촉구했다.

중앙통신은 논평을 통해 “우리는 메구미씨의 유골을 일본 측에 넘겨주고 사망 경위와 유골처리 과정에 대해 명백하게 밝히는 등 납치문제 해결을 위해 성의있는 노력을 기울여 왔으나 일본정부는 ’메구미 문제’를 정치적으로 악용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통신은 “일본이 메구미씨 생존을 우기면서 납치문제를 계속 걸고 드는 것은 과거 청산을 회피하고 국민여론을 오도해 해외침략을 위한 헌법개정과 군사대국화를 다그치자는 데 목적이 있다”며 “일본은 국제사회와 인류양심 앞에 (메구미) 유골감정 문제의 내막을 똑똑히 밝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중앙통신은 이날 남한의 납북자가족모임 최성용 대표를 ’남조선의 어느 한 단체 성원’으로 지칭하며 그가 최근 남한언론에 증언한 ’메구미씨 사건처리 과정에서의 일본당국의 왜곡.악용 사례’를 상세히 전했다./연합

소셜공유